공군 블로그 공감의 초청을 받아 2011 ADEX(쉽게 말해 에어쇼)행사에 다녀 왔습니다.

미디어 데이라고 표현을 해야 하나요? 방송기자분들도 많이 오셨고 아직 Exhibition Hall은 정비 되지 않은 부스들이 상당히 많았습니다.

10시 넘으면 입장이 불가할수도 있다는 말에 아침부터 서둘러 갔습니다.

저희 아이도 잔득 기대를 하고 F1 머신과 전투기를 비교해 보겠다고 하네요.

공감팀에서는 많은 분들을 초대 하셨고 홀리겠슈님도 초청을 하셨고 그리고 공감작가분들과 만들어 가시는 분들도 나와서 괜히 반가웠습니다.

열심히 하는 블로거 혹은 파워 블로거들의 초청행사지만 전 그래도 공감에 꾸준히 다녀서 그런지 초청받았습니다.

사실 블로그 열심히 하던 2009년에도 공군의 초대를 받아 다녀온적이 있죠


로그인 없어도 손가락 누르면 기분이 좋아 집니다.





이번 행사는 LIG Nex1 과 공군에서 같이 하는 행사였습니다.

사진에 호남형의 소령님.. 부대 있을땐 저정도 레벨이면 말도 못했는데 어느덧 민방위니까... 친근감이 가네요.. (죄송합니다)

아 소령님 미혼은 아니시겠지만 미혼이시면 따로 연락 주세요.. 좋은 자리 많습니다.^^

아 그리고 공감블로그의 활성화를 말씀하셨는데. 말씀하신대로 제목 신경써야죠.. 손가락 클릭 신경써야죠..^^

그리고 가장 중요한 것은 소통인것 같습니다. 나랏일에 많이 바쁘시지만 그래도 이


에어쇼 행사의 꽃은 썬더버드나 블랙이글팀들의 기동하는 모습이지만...

저의 발사진 실력과 점으로 보이는 렌즈로 그런 사진들은 무리이기 때문에..

그리고 그런 사진들은 그날 대포를 가지고 오신 분들이 많아서.. 전 ADEX행사의 다른 부분을 보여드리겠습니다.

Exhibitio Hall의 공군 부스이고 역시나 로망인 헬멧입니다.

저거 한번 써보고 전투기 타는것이 제 꿈이였는데..에휴~~..


공군 부스에는 센스있게 얼마전 공감블로그에 올라와 있던  미니어처로 보는 공군 (http://afplay.tistory.com/610)을 멀티비젼에 틀어 놓았네요..


ADEX 행사는 에어쇼 뿐만 아니라 많은 여러가지를 전시하고 있습니다

이부스는 총을 전시하는 부스 인데 총을 지접 만져보게 하더라구요.. 그런데 5살 아이가 만지려고 하니까 못만지게 하고 노리쇠를 당기려고 하니 뭐가 없어서 안된다는둥...

물론 전시품을 보호하려는것은 알겠는데 그러면 뭐하러 만지게 하는지..아이가 상당히 맘상했던 부스 입니다.


모형들 입니다. 많은 분들이 어렸을때 프라모델들 많이 하셨을 텐데.. 저 역시 이런것 보면 괜히 가지고 싶죠..

밖에 나가면 모형이 아닌것들이 실제로 전시되어 있습니다.


롤스로이스의 비행기 엔진 부스 입니다.


LIG Nex1의 첨단 무기들..


비행기에 들어가는 블랙 박스 입니다.

기본적으로 생각하기에 블랙박스는 검은색일꺼다 라는 편견을 버려야 합니다.^^

검은색이면 바다에서 찾기도 힘들겠죠?


전투기 시뮬레이터고 앞에는 스크린이 있어 조정하는대로 움직입니다.

집에 저거 하나만 있어도 좋겠어요.


외국인들의 부스인데..헬기 모형입니다. 역시 탐이 납니다.

이걸 보고 있는데 아리랑TV에서 와이프와 아이를 인터뷰 합니다.

아리랑 TV는 영어로 해아 한다고 장난치니 그냥 하라네요.^^


보잉과 에어버스 둘다 들어와 있는데 보잉은 보잉 787실제 모형을 가지고 왔고 에어버스는 모형을 가지고 들어왔습니다.


모형이 정말 정교해요.. 콕핏안에 조정석까지 구현되어 있습니다.


갑자기 왠 밥이냐고 하는데 공군 공감측과 LIG Nex1에서 식사까지 제공해 주셨습니다.

아웃백 도시락인데 좀 차가웠지만 그래도 맛있었어요.. 일반 도시락 보단 퀄리티가 높습니다.


같이 제공된 센드위치.. 신경 많이 쓰셨네요.

공군 화이팅입니다.


식사중에 핸드폰에 문자가 와서 보니 아직 샬레로 모이지 않은 분들이 있었나 봅니다.

가장 중요한 기념품 증정시간 이네요.ㅎㅎ

웬지 기념품 하면 맘 설레요.^^

기념품은 텀블러, 모자, 가방걸이.. 그리고 블랙이글의 화보를 받았습니다.

그 화보 정말 멋집니다.


밖으로 나가서 이제 전시되어 있는 것들을 봅니다.

여러가지 전투기 해군 공군 육군에서 사용되는 많은 군수장비(?)들이 전시되어 있습니다.



수송헬기(?)안에 들어가 앉아볼수도 있고 설명을 들을수도 있습니다.

여기에서 설명하시던 준위님 어제 과음하셨나봐요.ㅎㅎ



와이프가 저 아저씨 섹쉬하다고..ㅎㅎ

미군들입니다. 단지 헬리콥터를 닦고 있을 뿐인데 좀 잘생겼네요..

엉덩이가 포인트인듯 싶습니다.


첨단 장비를 만지고 있는 미군들입니다.

무인정찰기 인데 상당히 크더라구요.. 광택도 없는것이..


비행기 뿐만 아니라 육지에서 다는 탱크들도 많이 전시되어 있습니다.


군인들이 제일 싫어하는 차가 아닐까 생각해 보지만 운전병인 저로써는 너무 오래간만이네요..

시트를 몸에 맞추는것이 아닌 몸을 시트에 맞추는 우리의 자랑스런 CCARGO..

밖에 주기되어 있던 보잉에서 밀고 있는 787 입니다.

자세한 사진은 사진 잘 찍으시는 블러그를 방문하셔야 될것 같네요.^^

에어쇼의 꽃인 비행기 헬기등의 기동하는 모습니다.

헬기를 가지고 엄청난 기술을 보여주시네요.

아래의 사진들은 에어쇼 인데 좀 아쉬운 부분이 많았습니다.


2009년에 갔을때보다 미디어 데이인지 몰라도 많은 멋진 모습들이 아쉬웠고 블랙이글팀의 장비 문제로 블랙이글팀의 멋진 모습을 볼수가 없었습니다.

역시 에어쇼 사진도 많으나 렌즈의 한계와 기술의 한계 때문에 전문가들이 찍은 사진들 금주에 많이 올라올것입니다.^^


저 무거운 헬멧을 쓰고 참 좋아 합니다.

아이의 꿈이 제트기 조종사 입니다. 2009년에 왔던 사진들을 보여주면서 다시 간다고 하니 아침부터 스스로 일찍 일어나 빨리 가겠다고 난리도 아니였네요.

비행기 기동하는것을 보고는 아빠 비행기가 하늘에 그림을 그려.. 라고 하면서 좋아합니다.

아이가 하는 이야기가 숫자 2야 라고 좋아하네요.. 태극마크나 하트  같은 것은 본 행사때 보여주시려고 안하는듯 합니다.

아쉬웠던 부분은 에어쇼가 많은 부분 취소 되었고 행사 진행이 사전부터 많이 바뀌어서 혼란이 약간 있었던 부분입니다.

아 그리고 주차를 담당하시는 분들... 검은 양복을 입고.. 군인들이신가요? 좀 많이 불친절해요.. 어떤 여자분이 차를 조금 잘못됐다고 짜증내면서 차를 빼라고 하는데 좀 그렇더라구요.

차가 많은날도 아니였고 힘든걸 알겠지만 그래도... 그런 모습들이 몇몇 보였습니다.

하지만 현장에서 듣는 비행기 엔진소리는 마음을 설레게 했고 흥분하게 만드네요.

그런데 한기지 궁금한건 우리가 군대에 있을땐 왜 위에 있는 첨단장비는 못보는 걸가요? 이건 정말 궁금해요.

끝으로 좋은 시간 갖게 해준 공감 관계자 여러분께 감사합니다.

스트가 유용하면 아래의 손가락에 클릭을, RSS 구독을 부탁 드립니다

WRITTEN BY
한량이

트랙백 0 , 댓글  26개가 달렸습니다.
  1. 비밀댓글입니다
    • 아이고 지금 봤네요. 세심히 사진 봐주셔서 감사합니다. 오타도 꽤 많을텐데
      지금 폰이라소 피씨에 붙어 수정해야겠네요^^
  2. 공군공감의 초대를 받고 다녀오신거군요~
    부럽습니다. 저도 현장에서 찍을 수 있으면 좋으련만 ㅎㅎ
  3. 한량이님 덕분에 처음 접하는 새로운 구경 잘 하고 갑니다^^
    정말 부러워요~ㅎㅎ
    • 아 처음보시나요? 잠실근처에 오시면 이시기에는 엄청 시끄럽긴 합니다. 간혹 그 근처에서도 보여요. ^^
  4. 역시 이런건 직접 가서봐야 제맛이겠죠..
    하지만 이정도로 잘 담아 오셔서 소개해 주시니 넘 좋네요..
    구경 기똥차게 잘 했습니다...ㅎㅎㅎ
  5. 블로거를 이렇게나 대우해주시다니^^
    멋진데요.ㅎㅎ
  6. ㅎㅎ와..멋지네요.
    어제..뉴스보니..경남에서도 참여했다고 하던데...
  7. 우와~ 멋진곳 다녀오셨네요....
    흥미롭게 잘보구 갑니다..
    즐거운 하루 되세요^^
  8. 안그래도 참석하고 싶었는데 흑흑..
    도저히 일정을 못맞추겠더라고요!
    한량이님 덕분에 재밌게 구경하였습니다 ^^/
  9. 한번 가보고 싶군요
    목요일을 뜻깊고 행복하게 보내세요~
  10. 오오~
    정말 볼거리가 많았네요~
  11. 너무 오랜만에 들러봅니다..^^
    정말 1년 넘은거 같아요...
    제가 1년 정도는 블로그가 뜸했으니까...^^ㅋ
  12. 에어쇼 꼭 한 번 보고 싶었는데...
    사진으로 볼 수 있어 행복했습니다~ ^^
  13. 에어쇼.. 군대에서 가보고 싶었는데 못갔어요..

    아이들이 크면 꼭 가보고 싶어요..^^
    • 아이가 정말 좋아합니다. 넋을 놓고 보더라구요. 2년에 한번씩이니 13년엔 꼭 보세요. 금주 토일도 일반인에게 오픈합니다
secret