예전에도 말했듯이 주말에 마트 다녀오는 것을 좋아 합니다.

마트 다녀와서 좀 쉬려고 하니 제 앞에 통마늘을 가져오는 것입니다.

밥 먹으려면 까라는 것이지요

요즘 마트에 가면 마늘을 아주 이쁘게 까서 잘 다져놓습니다.

거기다가 잘 덜어 먹으라고 깍두기 모양의 용기에 따로 따로 잘 담아 놓습니다.

이렇게 편리한 시대에 살고 있는데 갑자기 마늘을 까달라고 합니다.


많은 양은 아니지만 오래간만에 주말에 TV좀 보며 쉬려고 했는데 살짝 귀찮죠?

하지만 밥은 얻어 먹어야 되기 때문에 당연히 해주지라는 웃는 얼굴로 칼을 잡아 봅니다.

하지만 또 이렇게 까기는 뭔가 아쉽다 싶어 예전에 들었던 대로 한번 실험해 봅니다.


로그인 없어도 손가락 누르면 기분이 좋아 집니다.




일단 마늘을 하나 하나 분리해 줍니다.



보통 마늘을 깔땐 물에 넣어서 까지만 먼져 마늘 뿌리 부분을 0.5mm 정도 잘라줍니다.

대충 밑에 뿌리 부분 잘라주면 됩니다.

그렇게 까고 나서 전자렌지에 돌려 줍니다.


여기서 시간이 중요한데 처음에는 30초 정도 돌렸습니다.

30초 돌리면 마늘이 거의 익어 갑니다.


이렇게 마늘이 완전히 쫄아 버릴수도 있으니 30초까지는 아니고

10초 정도 돌립니다.


10초 정도 돌리고 나면 껍질을 잡아 꼭지를 눌러주면 알맹이가 쏘옥 빠집니다.
 
정말 놀라울 정도로 쉽게 빠지네요..


알맹이 상태도 좋고 눈도 맵지 않고 너무 편한것 같습니다.


바로 바로 까서 빠서 먹으니 깔끔하기도 하고 마늘도 쉽게 까면서 눈물 콧물(?) 안나도 되고 손에 마늘 냄새도 없고

중요한건 그래도 내가 까고 내가 먹는거니까 좀더 깨끗히 먹을수 있고

가장 중요한건 밥 잘 얻어 먹을수 있으니까 여러가지가 좋은거 같습니다.

정리를 해보자면 마늘을 그냥 분리해서 뿌리부분 조금 잘라주고 전자렌지에 10초 돌려주고 손으로 꼭지를 눌러주면 됩니다

쓰고나니 한줄에 요약할수 있는걸 길게 썼네요..

오늘 저녁을 위한 마늘까기 였고 김장철 마늘까기는 아니지만 김장철 마늘깔 때 이용하면 좋을꺼 같죠?

스트가 유용하면 아래의 손가락에 클릭을, RSS 구독을 부탁 드립니다

WRITTEN BY
한량이

트랙백 0 , 댓글  17개가 달렸습니다.
  1. 생활의 달인이십니다. ㅎㅎ
    잘보고갑니다. 멋진 하루되세요^^
  2. 우와~ 이런 방법이!!!
    커다란 박수를 보내드리고 싶어요~~
    이젠 마늘까기가 참 쉬울듯해요^^
  3. 너무 쉬운 방법인데요?
    이런 방법이 있다니..저도 나중에 엄마한테 알려줘야겠어요 ㅎㅎ
  4. 전 물에 담가서 까곤 했는데...
    이게 더 간단하고 쉽게 까이는거 같네요
  5. 기똥찬 아이디어입니다
    10월 마지막 날을 보람있게 보내세요~
  6. 오~ 전자렌지의 또 다른 활용이군요.
    잘 봤습니다. 시월 마지막 날 행복한 마무리 하시기 바랍니다~
  7. 우와~ 요번에 김장할때 써먹어야 겠네요..
    좋은정보 잘얻어 갑니다..
  8. 전기세 많이 나온다고 구박받지 않으셨나요?
    자칫 요령피우면 마늘로 맞을수도 있습니다~ㅎㅎㅎ
    시월 잘마무리 하세요~~
  9. 헐! 마늘까기 달인으로 인정합니다!
  10. 원숭이도 나무에서 떨어진다.
  11. 아악!!!+_+ 정말 고급정보 감사합니다! 이걸로 엄마한테 점수좀 따야겠어요!
  12. 오우 엄청 좋은 팁입니다.
  13. 오~.. 완전 대박 아이디어 입니다...
    김장.. 도와 드려야 하는대... 잘 써먹어야겠습니다.. ㅎㅎ
  14. 우도!~ 진짜 꼭 가야지 하면서...못가는..ㅜ
  15. 이거 진짜 유용하겠는데요?^^
    그나저나 한량이님도 블로그가 뜨문뜨문하십니다..^^ㅋ
  16. 올해 김장철에 부모님을 못도와드려서.. 죄송한 마음이 더 앞서게 되네요 ^^;;

    내년엔 저도 이걸로 마늘이라도 잘 까봐야겠어요..ㅎㅎ
  17. 전자렌지로 변하지는 않을까요?

    잘보고 갑니다.
secret