금강산에 관광이 아닌 사업자로 들어가게 되면 많은 기간을 체류 할 수 있습니다..

물론 들어가는데 교육도 받아야 하고 여권도 받아야 하고 일반 관광객 보다 귀찮기는 하지만..

작년  금강산 통행이 비교적 자유로웠을 때 출장을 다녀 왔었습니다.

금강산이야 천하제일의 명산이라는 것은 너무나도 잘 아시는 사실이고 그 절경은 정말 세계의 명산들과 비교하여도 빠지지 않는 모습이었습니다.

금강산 사진이야 많이 보셨을테니까.. 이번에는 금강산 주변에 있는 곳들을 사진으로 담아 봤습니다.


숙소가 많이 위치한 곳에 들어가기전 제일 처음으로 보이는 것이 저 금강산 여유 공급소 입니다

역시 현대.. 오일 뱅크만 들어와 있고 저것 이외에 제가 주유시설은 보질 못하였습니다.

차량은 거의 현대아산의 차량들이 주유를 하고 가끔 북측의 군차량들이 주유하는 모습을 볼수가 있습니다.

이 연유공급소..를 지나서 이동을 하려면 그때부터는 도보 이동이 되질 않습니다..


해금강 호텔의 야경입니다.

바다위에 지어 놓은 호텔인데.. 가만히 느끼고 있으면 약간의 흔들림을 느끼게 해 줍니다.

저 연유 공금소에서 위에 보시는 해금강 호텔까지의 구간만 도보로 이동이 가능 합니다. 저길 넘어가면.. 어떤일이 벌어질지는 책임 못진다고 합니다.


금강산 2호점 패밀리 마트.. 혹시 패밀리 마트도 현대 계열사 인가요?

금강산에 들어가 있는 편의점을 2개를 봤는데.. 둘다 패밀리 마트 입니다.

환율이 1$당 천원 이상이면 원화를 받고... 1$보다 환율이 떨어지면 원화를 받지 않습니다..

북측에서 운영하는 것이 아니고 대부분이 조선족이 직원 입니다.



저 오른쪽 아래의 횟집이 북측에서 운영하는 곳입니다.
봉사원들이 있고.. 그들은 빨간색 정장에 좌측 상단에 뺏지를 하나씩 달고 있습니다.

쓰레기를 버리러 가거나 화장실 이동시에도 개별행동 하지 않고 2인 1조로 움직입니다.

여기에 와 있는 봉사원들은 엘리트라고 하네요..


저 정자 뒤로 보이는 곳이 문제의 그곳 이었습니다.


연유 공급소를 지나 금강산의 다운타운인 온정각으로 가려면 버스나 차량을 타고 이동해야 합니다.

걸어서 그쪽으로 가면.. ㅡ.,ㅡ;;; 또한 차량도 허가된 차량만 움직일수 있고 버스는 시간이 있는데.. 버스가 일찍끊어 집니다.. 왠만하면 10시 이전에 들어와야 합니다.


다운 타운인 온정각 입니다.. 역시 다운타운 답게.. 관광 차량도 있고... 사진에는 잘 나오지 않았는데.. 금강산의 계절별 이름이 써져 있습니다.

금강산 , 봉래산, 풍악산, 설봉산 (봄, 여름, 가을, 겨울) 관광객 분들은 저걸 몇분이 이용하기는 합니다.


여기서 공연을 해 줍니다.

저희는 들어가서 보지는 못하였지면.. 북측의 공연은 예술이라고 하네요..


온정각에 있는 농협입니다.
환전을 할 수 있는 곳입니다. 사업자 분들이 많이 들어가 계시기 때문에 은행도 하나 있는듯 합니다.

옆에 황금 마차에서는 삼겹살이 판매가 됩니다.. 여기에 삼겹살을 다들 좋아 하시더라구요.^^

뿐만 아니라 여기에는 백세주마을(?)등의 푸드 코트도 꽤 됩니다..


이렇게 버스정류장에서 해당하는 버스를 타고 이동해야 하는데..

관광객의 경우 승인 받은 관광버스를 타고 다니기 때문에 순환 버스는 거의 사업자만 이용을 합니다.. 운행시간을 보시면 시간이 무지하게 촉박합니다.

일하고 나오면 6시가 넘는데.. 9시 버스 놓치면..



마지막 사진은 옥류관의 모습입니다.

북측에서 운영을 하고 점심만 판매 하는 곳이며 거의 예약제 인데.. 그냥 가서 먹어도 됩니다.

진짜 북측 냉면을 맛 보실 수 있는 곳입니다.

금강산 옥류관에서 먹어본 냉면 포스트 입니다. ==>> http://nizistyle.tistory.com/57




요즘 개성공단 문제로 많이 시끄러운거 같습니다.  좋은쪽으로 빨리 해결되었으면 합니다.




WRITTEN BY
한량이

트랙백  0 , 댓글  26개가 달렸습니다.
  1. 재미있네요... 같은 민족인데도 표현은 많이 다르네요^^
    좋은 아침되세요~
  2. 연유가 우유인줄 ...ㅎㅎ
    저는 투덜대서 금강산관광가면 잡힌다고 와이프가 갈생각하지말라고^^;;
  3. 연유공급소라~~
    참 이질적입니다.
    • 다른말도 많이 있습니다
      들어가기전애 통일교육원에서 교육을 받는데.. 거기서 나눠주는 책 보면 순수 한글로 된 것들이 많이 있습니다.
  4. 연유 공급소..ㅎㅎ
    북한말도 알고보면 참 단순한거 같아요.ㅎ
  5. 연유공급소 ㅋㅋㅋ 현대에서 손을 많이 대서 그런지 그냥 평범하게 한국거리 같아요.
    • 저곳은 현대에서 장기 임대 한 곳입니다.
      저기를 벗어나면. 아주 많이 다른것을 느낄수 있습니다.
  6. ㅋㅋ 주유소 사진보고 한참 웃었답니다.^^
    황금마차라... 옛날 단골 포장마차 이름였는데...^^
  7. 연유공급소 ㅎㅎㅎ;;
    야경이 멋지네요 ㅎ
  8. 비밀댓글입니다
  9. 북한의 생생한 모습 잘보고갑니다.
    언제 한번 구경했으면 하는 생각이람니다.
    • 실제적으로 그들의 모습을 찍을수는 없습니다.ㅡ.,ㅡ;;
      찍으면 바로 잡혀가죠. 저곳은 현대에서..처리한 곳입니다.
  10. 감정정리 2009.05.21 18:09
    북한에 편의점과 은행
    생각도 못했는데 ^^

    재미있네요 ^^
  11. 연유공급소.. ㅋ 느낌이 주유소 느낌이 아니라 다른 느낌이.. ㅎㅎ
    골키퍼는 문지기라 부르던데 ^^
  12. 헉..... 그럼... 북한에...
    오일뱅크, 패밀리마트, 농협 등등이 있는 건가요?

    ㅡ.ㅡ 호오..

    몰랐던 사실입니다. 왠지 저런게 있음.. 북한과 남한과 구분이 잘 안 갈 수도 있겠다는 생각도 들겠습니다.

    그냥.... 한적한 유원지나 공원에 놀러왔다는 느낌?

    호오~
    • 저 지역에만 있습니다. 저지역을 벗어나면.. 다른 세상 입니다..

      하지만 그곳은 사진촬영이 절대 불가하기 때문에..ㅡ,.ㅡ;

      몰래 찍어도 재수 없으면 남측으로 들어오다가 걸립니다.
  13. 아~ 이런 좋은 글을 이제서야 봤네요 ^^
    주유소보다 연유 공급소가 더 친근하게 다가오네요~
secret