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HP프린터'에 해당하는 글 2건


얼마전까지 핸드폰을 버튼형으로 사용하다가 근래에 터치폰인 햅틱으로 변경하였습니다.

그런데 핸드폰 뿐만 아니라 요즘 많은 전자제품들이 터치 형태로 변경되어 가고 있습니다.

또한 선을 없애는 추세여서.. 요즘은 웬만한건 전원을 제외하고는 선이 없습니다..

생활의 편의가 어디까지 오는 걸까요..

이번에 HP 프린터에서 터치와 무선을 지원하는 프린터가 출시가 되었네요.

제가 사용하게 될 HP 프린터는 C4780 보급협 복합기로 피씨를 켜지 않고 문서의 간편보기 및 편집 인쇄가 가능하며

인쇄, 스캔등을 모두 터치로 가능하도록 처리가 되어 있습니다. 또한 Wi-Fi의 통합형 무선환경을 제공 하고 있습니다.


집에 도착해 보니 프린터가 택배로 도착되어 있습니다.


구성은 씨디와 흑백잉크, 칼라잉크, 포토용지, 전원, 설명서, USB가 들어 있었고 무선을 지원하기는 하지만 무선네트웍이 구성되지 않는 피씨를 위하여 USB연결도 제공되어 있습니다..


같이 있던 프린터 상단에 무선복합기라고 크게 적혀 있습니다.


설치를 위해서 비닐을 다 뜯어내고 잉크를 장착 하였습니다.

잉크를 장착하는 것은 뭐  메뉴얼 없이 쉽게 장착할 수 있죠?


이번에는 제가  기존에 사용하던 F735 프린터와  외향을 비교하였습니다.

크기는  두개가  동일하였으나 가장 큰 차이점은 C4780 무선프린터는 상단에 아무 버튼이 없다는 것입니다.



기본에 사용하던 복합기는 는 이렇게 많은 버튼들이 위에 있어 바로바로 기능을 사용하게 되어 있습니다.


하지만 이번 C4780 복합기는 전면에 저런 엘씨디와 함께 터시 방슥으로 모든 기능을 구현하게끔 되어 있습니다.

심지어 무선 설정도 저 몇번의 터치만으로도 셋팅할 수 있도록 지원되어 있습니다.

하단에 Wireless라는 로고가 붙어 있습니다.

그래도 전원 연결선은 무선은 아닙니다..


위치를 잡고 전원을 넣어 보니 전원 버튼의 디자인도 상당히 신경쓰늣 합니다.

불루 LED를 사용하여 복합기를 더욱 고급스럽게 표현했네요..

처음 전원을 넣으면 저렇게 셋팅하는 화면이 나옵니다.

셋팅하는 것도 그냥 저렇게 쉽게 터치로 계속 진행하게 됩니다.



셋팅이 다 되고 페이지 정렬을 하기 위하여 준비 합니다.

페이지 정렬을 하고 난 이후에는 스캔정렬을 자동으로 합니다.


정렬된 테스트 페이지를 인쇄하고 있습니다.


복합기의 기본적인 셋팅이 완료되고 피씨에 드라이버를 설치하라는 명령이 나옵니다.


일단 화면은 대기 상태로 넘어가게끔 되어 있고 피씨에 씨디를 넣고 소프트웨어를 설치 합니다.


윈도우7 정품(ㅋㅋ)을 사용하고 있는데 드라이버도 전혀 문제 없이 잘 설치 됩니다.


중간중간 설치에 대한 도움말이 친절하게 잘 나옵니다.

프린터 설치가 별로 어려움은 없지만. 잘 모르시는 분들도 따라가면서 설치하는데 전혀 문제가 없을꺼 같습니다.


프린터 설치가 완료되면 테스트 인쇄를 위해 제공된 인화지를 넣고 사진을 출력하도록 지원이 됩니다.


에어쇼에서 찍은 저의 아이 사진을 선택 후 다음 버튼을 클릭해 봅니다.


출력되어 나온 사진입니다.

인쇄품질은 만족할만한 정도 입니다.



잉크는 HP 60 시리즈를 사용하고 있는데 가격은 기존에 사용하던 잉크어드벤테이지 703제품 보다는 비싼듯 합니다.

그런데 HP60b라는 잉크도 지원되는 듯 하는데 그 가격은 인터넷 최저가로 6천원대에서 형성이 되는군요..

HP60 시리즈와 HP60b의 차이점은 뭔지 좀더 조사해 봐야 겠습니다.

이번 복합기는 정말 많은 기능이 있는데.. 무선의 터치 뿐만 아니라 웹페이지를 바로 편집해서 출력할 수 있는 기능등 여러가지 기능에 대해서는 다시 한번 포스팅을 하도록 하겠습니다.

포스트가 유용하면 아래의 손가락에 클릭을, RSS구독을 부탁드립니다.

WRITTEN BY
한량이

트랙백  1 , 댓글  19개가 달렸습니다.
  1. 요즘 프린터도 정말 좋은게 많은 것 같아요^^
  2. 완벽해~ 완벽해~ 완벽해~~~~~~~~~~~~~~~~~~~

    오라버니... 날 글케 긴장케하더니... 개봉기도 선빵으로 날리시고...역시나 멋진 후기 쓰셨군요..ㅎㅎ
    멋져요..

    ㅎㅎㅎㅎ
  3. 와~ 버튼이 사라진 깔끔한 디자인에,
    사용하는 것도 훨씬 편리할 것 같아요... +_+
    프린터 바꾼 지 얼마 안 되었는데, 아쉽네요...ㅜㅜ
  4. 오호.. 저희집은 아직 10년된 포토스마트 p1000을 사용중인데 ㄷㄷㄷ
    새삥 프린터를 보니 무척이나 아름다워보이네요 ㄷㄷㄷ
  5. 포토프린터군요...
    요즘...프린터도 상당히 진화한 모습입니다.
    한동안 관심을 가지지 않았던 품목인데..
    왠지 급 땡깁니다.
    • 잉크값도 저렴해 지고...

      품질도 좋아지고.. 아이때문에 출력할 일이 많은데 하나 장만하면 좋더군요..
  6. 부럽습니다.
    저 프린터 종이가 세네장씩 밀려들어가는 상태인데....ㅎㅎ
    고려해봐야겠네요~
  7. 터치기능 마음에 드는데요...
    바꾼지 얼마안되는데 다시 바꿀수도 없고..ㅠㅠ
  8. 비밀댓글입니다
  9. 무선복합기라하니 선이 없어서 사무실이 깔끔해지겠는데요~!
  10. 오~ 이제 프린터도 날로 날로 진화 하는군요.
    조만간 프린터를 하나 영입해야 하는데, 리뷰~ 기대하고 있을께요~
secret

불경기다. IMF보다 더 힘들다.. 나라일 하는 사람들 때문에? 누구때문에..

회사에서 마져도 경비 아껴라, 물건 절약해라.. 이면지 써라.. 쓸데 없는거 출력하지 말아라..

아끼고 또 아낀다..

프린터가 없던 나에게 회사에서의 출력금지란.. 정말 청천벽력같은 소리이다.

그런데 마침 길이 열렸다.. HP 패널 2기가 되었다.. 이게 왠일.. 나 이런거 되본적도 없는데. 그렇다고 파워 블로거? 그것도 아니고..

벚꽃이 만개한 4월 11일 HP본사에 다녀오고 2기 발대식에 참가한 내용은 HP 카페 에 모두들 많이 써 주셨다.

오.. 화요일 퇴근하고 집에 가보니... 떡하니 와있다.. 잉크어드벤테이지 F735..


이전의 글에서 처럼 무선프린트도 괜찮았지만 이 제품이 맘에 든 이유는.. 바로 초저가 잉크..
프린터의 가격이 예전에 비해 많이 떨어졌다. 그러나 소모품 비가 장난이 아니다. 종이도 종이지만 잉크가격이 ...

그래서 정품잉크 사용하지 않고 뭐 무한잉크라던지 주사기로 쏴서 넣는 리필잉크 라던지.. 가격이 저렴한 제품이 많이 팔린다.
하지만 이것들... 정말 않좋다. 출력물도 시원찮고 또 프린터 고장의 원인을 제공하기도 한다.

그런데 이 F735 .. 가격대비 성는 짱이고.. 일단 정품잉크가 공시가격이 9900원.. 인터넷 최저가 8,000원.. 장난해? 리필잉크값이잖아..

박스를 뜯어본 구성품이다. 일단 전원, 잉크 둘(흑백, 컬러), USB케이블, 기타 문서들..
HP 파빌리온 데스크탑을 쓰고 있는 나로써는 색감도 딱이다.. 둘이 같은 색갈톤을 가지고 있다.. 세련됐는데.. 검은색과 푸르스름한 은색의 조화..
오.. 뽀대난다.
\

처음에 이거... 개봉하기전 박스 안으로 잠깐 보였는데.. 그래도 HP패널이니까 무언가 다른 이벤트인줄 알고.. 크래커 인줄 알았다는...
잉크젯 프린터를 너무 오래간만에 봐서 그런가..흠흠..

뚜껑을 열어보았다.. 어라? 뚜껑이 왜이렇게 헐렁해.. 불량이야? 불안하고.. 이게 뭐지라고 생각했는데.. 메뉴얼을 보니 뚜껑이 분리 된다..
그래서 두꺼운 책같은 것을 복사 할때나 스캔을 뜰때도 불편함 없이 사용하도록 하기 위함이란다.

뚜껑이 분리된 모습..
그러고 보니 그때 담당자가 설명했던게 이거구나.. 뚜껑이 분리된다는...


요 녀석들이 리필잉크값 밖에 안하는  정품 잉크..

잉크를 장착하려고 열어본 앞면.. 역시 메뉴얼을 읽어야해.. 여긴 종이 공급하는 곳..
 






























요기가 잉크 넣는 곳인데.. 전원을 넣어야지만 잉크 넣는 곳이 움직인다. 당연한 건데.. 역시 집에 잉크젯이 오래간만이다 보니...































전원을 넣으면.. 좀 징징 되더니.. 카트리지 장착하는 곳이 보이고.. 장착은 참 쉽죠? 그냥 넣고 꾹 누르기만 하면 끝..

이렇게 해서 일단 프린터 까지는 장착을 해보았습니다..

F735도 복합기이기 때문에 복사, 스캔, 프린터 기본적으로 되고.

대략 분당 20장 이상 뽑아내니까 속도도 그정도면 되고.. 분당 정확하게 몇분인지는 컨텐츠에 따라 달라지니까..

또 잉크로 흑백일 경우 600장, 컬러일 경우 250장 뽑는다고 하는데.. 많이 뽑네.. 싸다고 적게 뽑는건 아니네..
제품 사양은 HP홈페이지 에서 가져 왔다. 뭐 이런게 있지만 중요한건 정품잉크가 싸다..

확 느낌이 온다..





WRITTEN BY
한량이

트랙백  0 , 댓글  19개가 달렸습니다.
  1. 재밌게 읽었습니다.
    마지막이 압권이네요.
    프린터가 집에 있는데 잘 사용은 하지 않고 있습니다. 저는 게을러서...^^
    좋은 하루되세요.
  2. 좋은 제품이네요~
    앞으로 건투를 빕니다.
  3. 뚜껑빼는 것은 아이디어가 괜찮은 듯 합니다...
    잉크도 싸다니 나중에 프린터 살 때 관심있게 보겠습니다..
    • 전 처음에 불량인줄 알았습니다.

      알고보니 두꺼운 책 같은거 스캔하거나 복사할 때 편해지더라구요..
  4. 우와 복합기네요+ㅁ+ㅋ 전 D730 프린터라는ㅎㅎ 아무튼 잉크값 저렴한 게 최고 장점 같아요ㅎㅎ
  5. HP 정품잉크가 정말 저렴한가요??
  6. 멋지군요.. 저도 한번 써보고싶네요.ㅎㅎ
    얼리어답터 본능?;;;;
    즐거운 주말되세요^^
  7. 잉크젯 프린터는 역시나 유지비가 제일 문제 였는데 정품 잉크가 저렴하네요~
    전 엡손꺼에 무한잉크 장착해서 사용하고 있습니다.
    많이 사용을 안하니 잉크가 거의 그대로네요 ^^;;
    • 무한잉크.. 안쓰면.. 제대로 굳더라구요..

      저도 잉크값 아낀다고 출력 안하다..ㅡ,.ㅡ;;
    • 네 그래서 전 항상 전원을 켜놓고 있습니다 ^^;;
      대기 전력이 좀 들어가지만 가끔 한장씩 출력을 하니 1년이 넘었는데 아직까지 문제는 없었습니다 ^^
  8. 메럴다 2009.04.26 00:39
    이프린터기 얼마에요? 구입은 어찌 하죠? 답주세요
    • http://cafe.naver.com/hpprinting.cafe

      HP프린터 카페 입니다. 인터넷에서도 팝니다.

      네이버에 F735입력하면 인터넷 최저가 나옵니다.
  9. programmeryh 2009.06.27 17:04
    저 각서가... 저 기계로 위폐 않만들겠다는 각서입니다...
    않보내셔도 상관 없으실듯... -ㅅ-;;;
secret