미얀마 낮의 길거리 모습(클릭)과 이번에는 밤의 길거리 모습을 담아 봤다

미얀마는 전기 사정이 아주 좋지 않기 때문에 전기가 자주 나간다.. 그래서 호텔에 발전기를 두고 있어서 발전기를 돌린다. 마침 전기도 끊어지고 심심하던 차에 주방에 일하는 사람이 시장에 간다고 해서 우리도 같이 가자고 했다.

미얀마의 보안이 취약할수 있다면서 밤에는 왠만하면 호텔에 있어달라는 인터넷 글을 보고 갔었지만..뭐 현지인이랑 같이 다니는데 무슨 상관이냐 하고 생각하고 나가 보았다..

그리고 실제 그들이 사는 곳에 가봐야 그들이 문화도 잘 알수 있을꺼 같기도 하고..

대체 뭐가 보안에 취약 하다는 거야.. 만나는 사람마다 다 친절하고 소박하고 특히 한국사람 많이 좋아하던데..

그렇게 따지만 우리나라가 더 위험한거 아닌가.. (개인적인 생각이고)

우리는 호텔에서 아침, 점심, 저녁을 한식으로 제공 받았는데.. 음 이시장에 가서 사오는 것이였군..

미얀마 현지인들이 가는 시장의 모습니다.  이분들 역시 얼굴에 타나카를 바르고 있었는데.. 지금은 밤이다.. 대략 시간은 9시 정도?

그런데 밤에 햇빛을 차단할 필요가 없는데... 정말 미용상으로도 바르는 것일까?

오우 지져스.. 말도 안하고 플레쉬를 터뜨려 사진을 찍으니 순간 모두 째려 본다.. 같이간 주방에서 일하시는 분의 말로는 여기는 외국인들이 잘 다니지도 않고 갑자기 사진을 찍으니 놀래서 그랬다고 한다..

어찌나 미안하던지ㅡ.ㅡ;; 양해를 구해야 하는데..


이들은 불교 국가이다. 아주 절실한.. 쉐다곤을 보면 알수 있다.. 쉐다곤의 지붕을 황금으로 도금을 했단다.. 그리고 길을 다니다 보면 이런 도네이션 차량들이 많이 다닌다. 물론 승려들도 항상 항아리를 가지고 다니고.. 또 이런 도네이션으 우리 눈에는 신기하게 보이는데.. 그들은 당연한 일인것 처럼 가서 동전이나 지폐를 넣고 온다.

벌이도 신통치 않을 텐데 그 돈을 쪼개서 헌금을 하고..

호텔 직원이 자기 DVD빌린 것이 있다고 DVD가게를 가자고 한다. DVD라고 해봤자 정식 발매품은 아니고 거의 다 해적판인 듯 했다. 한국 드라마도 많은듯.. 여기에도 승려 한분이.. 승려도 보고 싶은 욕망은 있겠지..

슈퍼마켓(?) 인데.. 이번에는 같이 같 직원이 양해를 구하고 사진을 찍었다.. 전화거는 소녀가 있는데.. 저것이 바로 공중전화 이다. 일반전화기 같은걸 가져다 놓고 돈을 받고 사용하게 한다.
얼음을 파는 친구다.. 호텔 직원의 친구라고 해서 만나러 갔는데.. 음 저친구가 차고 있는 시계 롤렉스란다..
저 친구는 저것이 너무 좋아 자랑을 마구 한다는...  아마도 짝퉁이겠지.. 하지만 그들은 정말 진품처럼 자랑을 하는 모습에서. 너무 순박함을 느꼈고..

양곤의 시내의 저녁과는 좀 다른 그들이 사는 동네에 시장을 가보니 웬지 푸근한 느낌에 물건을 사고 팔때도 우리와 똑같이 깍고 덤도 많이 주고..

소박한 그들의 삶을 볼 수가 있다.


WRITTEN BY
한량이

트랙백  0 , 댓글  16개가 달렸습니다.
  1. 비밀댓글입니다
  2. 미얀마.. 꼭 한번 가보고 싶은 곳인데..
    곧 기회가 있겠죠?
    • 꼭 가보세요..
      거기도 참 볼것이 많은 나라인거 같습니다.

      곧 기회가 생기면 많은 포스트 부탁드립니다.^^
  3. 얄랑숑 2009.03.31 16:29
    지난주에 미얀마로 9일 출장을 다녀왔는데 호텔밖에는 별로 나가보지 못했지만 참 괜찮은 동네라고 생각이 들었습니다.
    사람들도 괜찮고요. 다만 좀 더워서 고생스러웠고.
    미얀마 음식도 일생각 땜에 잘 감상하진 못했지만 또 가보고 싶네요.
    • 덥기도 하지만 무지 습하죠..ㅡ,.ㅡ;;

      무조건 돌아다녀 보시지 그러셨어요..

      저도 출장 간거였는데.. 그냥 마구 돌아 다녔죠..^^
  4. 유명 관광지보다는 역시 이런 소박한 풍경이 좋군요.
    우리나라 오일장과 닮아 그런지 친근감도 들고요...
    • 네.. 저두 호텔 직원이 장보러 간다고 하길래 그들이 사는 풍경은 어떨가 보고 싶어서 따라 나섰습니다.^^
  5. 미얀마 포스팅은 좀처럼 보기 힘든데 한량이님 덕분에 사진도 보고.
    오~색다른 구경하고 갑니다~^^
    • 거기에 출장이 생겨서요..

      저도 여행으로 가기에는 선뜻 나서지 못할 곳이였는데..

      출장을 핑계로 이곳 저곳 돌아 다녀 보았습니다 비록 양곤에만 있었지만요..^^
  6. 유명 관광지만 돌아다니는게 여행이 아니겠지요...
    시장, 거리의 사람들이 정겹게 보입니다...
    주말, 즐겁게 보내세요...^^
  7. 해외 여행기를 올리셨네요..미얀마..블로그 이웃분들의 해외 탐방기..함차가족도 떠날꺼에요..경주로..언제쯤일진 정하진 않았지만
  8. 비밀댓글입니다
secret