맛집을 소개해 보도록 하겠습니다..

원래는 한우를 먹으러 가려고 하다가 눈에 보이는 간판의 커다란 대게 때문에 대게집으로 향하게 됐습니다...

위치는 홍대에서 합정역 방면으로 가다보면 좌측에 간판에 대게 한마리가 크게 걸려 있는 것을 보실수 있습니다.


이녀석만 간판에 안걸려 있어도 한우를 먹으러 가는 것인데.. 이녀석의 유혹이..

처음으로 대게 집에 가 보았습니다.

원래 대게는 노량진 수산시장에서 사다가 쪄 먹으면 양도 풍부하고 가격도 저렴하지만..

음식점에서 한번먹어보자는 생각에.. 들어갔습니다. 가격이 비싸봐야 한우보다 안비싸겠지.. 생각에..

이런.. 대게가 키로당 53,000원 ..

가격은 그날 그날 시세에 따라 바귀는지 오늘의 가격표가 따로 있었습니다.

저희가 선택한건 정식.. 일단 시키고 봤지만.. 왠지 가격에..

이정도 가격이면 차라리 한우를 먹으러 갈껄이라는 생각이 머릿속에 떠나지 않았습니다.

하지만 음식이 나온 뒤 부터.. 생각이 바뀌였습니다.

첫번째 입맛을 다스리기위한 게의 내장으로 끓인 죽 입니다..


그 다음 에피타이저 개념으로 셀러드가 나오는데 뭐 특별한 것은 없습니다.


대게를 먹기전 모듬회..

부분 부분 모듬회로 나오는 것이지만 회는 신선하고 맛있었습니다.

다만 두깨의 아쉬움이 좀 있네요..


어디서나 늘 나오는 버터 버섯 구이..

은행과 함께 항상 같이 나오죠..
 
콘버터와 마찬가지로 이건 나와도 그만 안나와도 그만이지만 왠지 안나오면 섭섭하죠..


많은 주변음식들이 나오는데.. 호박찜에 센스 있게 아몬드를 올려 주었네요..


탕수육이 조금 나왔지만.. 이건 좀 별로 인듯..

일단 튀겨 놓은지 좀 오래돼 보였습니다..


오징어 회가 초고추장과 잘 버무려져 나옵니다.

전 개인적으로 오징어 회를 좋아하기때문에 한접시 더 주문 했네요..

역시 회의 참맛은 초고추장..ㅋㅋ


연어가 나옵니다.

꽁꽁 얼려나오지 않기때문에 담백하니 맛있네요..  참치도 그렇고 연어도 그렇고.. 일단 꽁꽁 얼려 있지 않아서 좋습니다.


드디어 메인 음식인 대게가 나옵니다 .. 먹기 좋게 손질이 되어 있습니다.


코스에서는 대게가 2명이서 한마리 정도 나오는데 양은 그닥 작지는 않습니다.


제가 좋아하는 몸통 부분입니다.

밥도둑이죠.. 이것때문에 공기밥 시켜야 합니다.

금새 뚝딱 비벼 먹죠..

마지막에 몸통 내장에 비빈 비빔밥이 나오더라구요. .그것도 모르고 일단 비벼 먹어 봤습니다.


살은 너무나도 풍부하게 들어 있었습니다.


메인 음식이 나온뒤로 후식의 개념으로 튀김을 주는줄 알았습니다.


그러나 그 뒤에 초밥을 또 내어 주는군요..


하지만 뭐니뭐니 해도 압권은 매운탕을 주는 것이였습니다.

이미 배가 포화 상태이기 때문에 매운탕은 그냥 국물만 떠 먹었습니다.


마지막은 비빔밥을 가져다 주는데..

이거 우리 배터져 죽일려고 하는 속셈아닌가 싶더라구요..

괜히 중간에 밥은 몸통에 비벼먹어서... 이 밥은 그냥 싸왔습니다.

내일 아침 저의 아이 아침으로 준다고 와이프가 챙기네요..^^

처음에 들어가면 가격에 놀랄수가 있습니다만.. 끊임없이 계속되는 음식과 맛에 그 가격은 점점 수그러 듭니다.

물론 노량진 수산시장 같은곳에서 대게 쪄서 먹으면 더 저렴한 가격에 대게를 맛 볼수는 있지만... 여러가지 다른 음식과 주변에 방해 받지 않고 룸에서 조용히 가족이 식사를 할 수 있는 곳으로써 한번쯤 먹어 볼만은 합니다.

다음달 카드값 나오면.. 그래도 휘청하겠죠?^^


WRITTEN BY
한량이

트랙백  0 , 댓글  60개가 달렸습니다.
  1. 이전 댓글 더보기
  2. 허걱!!
    킹크랩 먹고 싶어요~~
    공복에 놀러온 것을 후회하고 갑니다~
    에휴...
  3. 완전 맛나겠는데요 이거 ㅎㅎㅎ;;
  4. 맛있게 생겼지만 ㅎㅎ
    저는.. 해..해물알레르기 ㅠㅠ

    이젠 해물알레르기가 나아서 먹을 순 있지만
    맛을 잘 못느껴요..;; ㅎㅎ
  5. 이런 저도 게 좋아하는데...
    먹고 싶어집니다.
  6. 와우~ 완전 럭셔리한 곳인데요.
    입이 즐겁겠단^^
    좋은 오후되세요~
  7. 아흑~~ 저도 대게 먹고싶을뿐이고..카드사용만땅됐을뿐이고...ㅎㅎ
    정말 줄줄이 나오네요..
    다음에 가면 나오는대로 안먹고 대충 걸러서 먹어야겠는데요..^^
  8. ㅎㅎ 정말 회먹으러 갔다오면 메인보다 쓰기다시에 배가 더 부르죠~:)

    한우보다 나으셨나요`~
  9. 와우..
    제겐 너무 먼 크랩..ㅠ.ㅠ
  10. 아침에 이런거 보는건..

    위장한테 실례인거 같아효..
  11. 통통한 게살이... ㅜㅜ...
  12. 사진만 봐도 먹음직스럽군요.
    대게를 함 먹어야 겠어요,
    주말 잘 보내세요.
  13. ㅇ ㅏ......먹고싶다.................나도 대게잘먹는데................................
  14. 아침부터 구미가 당기는 킹클랩이데요.
    세상에는 왜이리 먹을 것이 많은지^^
    돈만 많으면 매일 메뉴 바꿔가면서 먹을텐데.......ㅎ
  15. 와..게살이 장난이 아니네요.
    쩝^^
  16. 맛있게 드셨으니, 카드값은 나오고 나서 생각하세요. ㅎㅎ대게~ 정말 맛있어 보여요. ^^ 부러워요~~
  17. 비밀댓글입니다
  18. 허헙 ㅡ,.ㅡ;;;; 사진 정말 맛깔스럽게 나왔네요 후훗~
    게살이 통통~~ 오늘 게맛살이라도 사먹어야 겠어요 ㅎㅎ
    맛있는(?) 포스팅 잘 보고 갑니다^^
  19. 게다리 하나 잡고 듵어 볼까요 ㅎㅎ
    요즘 게값 많이 내렸던데 얼마전 한박스 사서 찜 해먹엇습니다 ㅎㅎ
  20. 게살 너무 먹고 싶어요~!
  21. 오오오~~ +_+
    조금 전에 아침 먹었는데도 군침이 줄줄 흐르는데요...+_+
    넘 넘 맛있어 보입니다...
    게 요리 넘 좋아하는데......
secret